2011 Japan

capture the moment 2012. 1. 20. 01:09



2011년 여름.
한국에 갔을 때 가족들의 제안으로
일본을 가기로 했다.
방사능 사건이 터지고 얼마 안되고였기 때문에 걱정이 많았지만
가는 그 지역은 괜찮다는 말도 안되는 소리지만

가족 여행이므로 준비 하고 궈궈했다.
비록 2박 3일이라는 짧은 시간으로
여행사를 통해서 가는 거여서 굉장히 스케쥴이 타이트하고 
버스로 왔다 갔다 하는 거여서 지치고 피곤했다.
처음으로 일본에 가봤는데 소감을 일단 말하자면
굉장히 한국과 비슷해 친근한 느낌이 들지만 
역시 외국이라서 그런지 어색한 느낌이 들었다.
디테일 하게 설명하자면
길가다가 10년동안 연락안한 초등학교 동창하고 마주친 느낌.
애매하다.
다음번에 일본을 가게 된다면 그때는 제대로 공부를 해서
그냥 배낭여행식으로 내가 가고 싶은 곳 정해서 친구랑 한번 갔다오고 싶다.
자유롭게.
하지만 이제 안갈듯 싶다.
방사능맨이 되긴 싫거등.
카메라를 2개 가지고 가서 필름 카메라를 거의 안써서 나온게 요따구 것 밖에 없다.
갔다온지 오래되서 어디가 어디인지 헷갈리고 그러니 사진만 쭉 나열할게요.



Good old memory.

 

'capture the moment' 카테고리의 다른 글

Random Pics Vol. 3  (0) 2012.03.05
늦은 밤. 한강  (0) 2012.01.25
2011 Japan  (0) 2012.01.20
.  (0) 2012.01.18
전주.  (0) 2011.10.27
길.  (0) 2011.07.07
Posted by yw.

댓글을 달아 주세요